메뉴 건너뛰기

자유게시판

본문시작

ywlkuKQ.jpg

?

칼을 든 바람

?

한 모금 햇살 먹은

새 한 마리

겨울노래 춥다

?

얼어 붙은 겨울벤치

어금니 소리 요란하고

추위에 떠는 바위 먼저 올라와

엉거주춤 자리를 펴는데,

?

묵은 낙엽

햇살이 그려 놓은 들녘에

손을 쬐고 달려드는 바람

회오리 치며 휘젓고

?

까치 한 마리

꽁지가 얼은 채

맴을 돌며 능선을 오르는데,

파랗게 얼은 하늘 시리다.

?

머플러를 잡아 당기다가

제풀에 넘어져

도랑에 처 박힌다

?

칼을 든 바람

나뭇가지를 휘두르고

볼을 도려내려

?

곤두박질 친 날씨

겨울 바람 길바닥에 얼고

제목 날짜
가던 길 뒤돌아서 2019.01.02
진화하는 암표상인 2018.12.31
디즈니의 기술력 2018.12.31
귀여운 친칠라 2018.12.31
레전드 이마트광고 2018.12.31
계절은 돌고 돌아 2018.12.31
무당벌레 2018.12.31
누가 혼자인 삶을 2018.12.31
도화지 상단 끄트머리 2018.12.31
성인(대학생) 돼서 한 번은 드는 생각 2018.12.30
어떻하지 차단했는데 전남친한테 연락온다.. 2018.12.30
합체다 냥~ 2018.12.29
시인과 겨울 2018.12.29
까치 한 마리 2018.12.29
제몸속에 애 낳고 2018.12.29
왠지 사용하기 미안해지는 포스트잇 2018.12.29
181102 아찔한 사돈연습 다음주 예고 러블리즈 미주 2018.12.28
내가 다 미안하다 2018.12.28
라임먹은 댕댕이.gif 2018.12.28
아이즈원, 12색 소녀들의 장밋빛 출근길 (IZ*ONE, Music Bank) 2018.12.28
태그 쓰기 목록